늙은 삼촌팬에게는 여전히 넘사벽인 소녀시대(제시카까지 여전히 9명이었답니다)가 황홀한 자태로 꿈속에 왕림하시어, 매력적인 군무를 추며 살살 녹을 듯한 손짓(차마 의상을 설명할 수 없는 것 이해바라랍니다.. 흐흐흐)으로 ‘소원을 말해봐’ 하는데, ‘이건 꿈속에서 꾸는 꿈이야’ 하면서도 ‘run run run’ 해버린 소원은 되돌릴 수 없었습니다.





아, 완벽히 무장해제된 저는 가슴 깊은 곳에서 날을 세우며 분노로 단련시켰던 소원을 말해버리고 말았습니다. 다시는 꿈속에 왕림하지 않을 소녀시대에게 그만 ‘TV조선 폐방’이라는 올해의 소원을 말해버린 것입니다. 바로 그 뒤에 ‘어떻게 스킨십이라도 한 번만 하면 안 될까요?’라는 필생의 소원은 말해보지도 못한 채.



그래도 여기까지는 좋았습니다. 아니, 여기까지만 좋았습니다. 제 황당한 소원술회에 크게 당황한 소녀시대가 Gee Gee Gee 하면서 섹시한 게걸음으로 꿈속에서 퇴장하는데, 그 섹시한 속도를 따라갈 수 없었던 저는 TV조선의 폐발이 소원일 수밖에 없는 ‘달콤살벌한 이유'까지 말해버리고 말았던 것입니다.



나치의 광기어린 선동방송보다 더 악독하고, 동네 골목깡패보다 더 비열한 기레기 테러집단의 행동대장인 TV조선은 북조선김씨인민공화국과 상통하는 남조선수구공안정부를 대변하는 극우 전체주의 방송이기 때문에 존재하는 것 자체 악의 전파로 이어지기 때문에 폐방시켜야 합니다... 라고 말해버린 것입니다.





제 소원술회를 들어줄 수 없었던 소녀시대의 게걸음은 더욱 빨라졌고, 이윽고 run run run으로 바뀌어 ‘유주얼 서스펙트’에서 케빈 스페이스가 보여준 반전의 걸음처럼 순식간에 사라져버렸습니다, 다시는 돌아오질 않을 아득한 꿈밖으로. ‘이건 꿈이야! 꿈에서 깨어나면 안 돼! 그래야 테티서라도 돌아올 거야!’ 하면서 다시 잠들기를 바랐지만, TV조선의 빌어먹을 저주는 되돌릴 방법이 없었습니다.



저는 카라도 좋고, 에이 핑크나 걸스데이, AOA도 좋다고 다시 꿈꾸기를 바랐지만, 꿈속의 저는 여신 수지를 역겹게 모방한 마녀 정미홍이 ‘TV조선의 종북몰이 샤워나 하실래요’ 하면서 저주의 말들을 늘어놓는 것이었습니다. 꿈속의 저는 ‘이건 뭐야! 살려면 꿈에서 깨어나야 해!’를 외쳤지만 끝내 가위에 눌려서 힘겹게 눈을 뜨는데 성공했습니다. 



헌데 이건 또 뭡니까? 폭식파티를 벌이는 백정 변희재가 눈을 희번덕거리며 웃고 있는 게 아닙니까? 저는 달콤해야 할 잠속에서도 극도의 공포를 동반하는 공황장애가 일어날 수도 있음을 비로소 알 수 있었습니다. 저는 그렇게 깨어날 수도, 계속 잠들어 있을 수도, 심지어는 다시 꿈꿀 수도 없는 상태로 어둠과 빛의 경계선에 갇혀 있다가, 완전히 탈진된 상태로 새해 첫 날의 늦은 아침을 맞았습니다.





우리의 소원은 통일임에는 분명하지만, 저로서는 그 전에 늙어빠진 삼촌팬의 뮤즈였던 소녀시대를 순식간에 몰아낸 극악무도한 방송인 TV조선의 폐방이 통일보다 우선하는 소원임이 분명해졌습니다. 제가 꿈속에서 소녀시대나 수지를 한 번이라도 더 보려면 TV조선의 폐방이 우선돼야 함을 깨닫게 됐습니다.



어, 그런데 이 사람들은 또 뭐야? 왜 저들이 내 방에 있는 거야? 저 자들은 구역질이 올라오는 ‘돌아온 저격수들’이잖아? 아, 그랬습니다. 저는 아직도 꿈에서 깨어나지 못한 것이었고, 자다가 눌린 리모콘 때문에 TV조선이 켜져 있었던 것입니다. 그렇게 저에게 주어진 새해 첫 날의 시작은 완벽한 악몽이었습니다.



TV조선의 폐방!!! 이보다 더 중차대한 소원이 어디에 있겠습니까? 특단의 조치가 정말로 필요한 곳은 청와대보다 TV조선이 먼저라는 사실을 새삼 확인하면서, 무간지옥을 왔다 갔다 한 저의 을미년 첫 번째 꿈속에서의 잠은 최악이었습니다. 



부디 올해는 이 참혹한 악몽에서 벗어날 수 있는 편안한 잠을 잘 수 있기를, 저는 빌고 또 빌었습니다. 여전히 매력적인 소녀시대가 떠나간 황량한 자리에는 꿈의 잔재들이 죽음과 가장 닮은 형태의 잠으로 널부러져 있었습니다, TV조선이 악마의 주술들을 여전히 내뱉고 있음으로 해서.  



                                                                                                           사진 출처 : 구글이미지


                                            


  1. 참교육 2015.01.01 17:37 신고

    늙은 도령님뿐만 아니리 루리나라 모든 국민들이 마취와 악몽에서 깨어나야겠습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요. 건강 잘 챙기십시오. 2015년에도 늘 좋은 글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 늙은도령 2015.01.01 17:57 신고

      제대로 된 방송들이 나오기만 해도 이 악몽과 마취에서 깨어날 것입니다.
      지금 세대는 미디어시대라 상당히 많은 것들을 메시지 형태로 받아들입니다.
      그들에게 문자와 언어 시대의 방법을 강요할 수 없고 통하지도 않지만 그들도 지금의 악몽과 마취는 벗어나고 싶으리라 믿고 있습니다.
      올해는 제발 사람 사는 세상이 됐으면 합니다.

  2. 새 날 2015.01.01 20:46 신고

    늙은도령님, 올 한 해도 저 샤방샤방한 소녀시대 처자들처럼 샤방한 1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건강하시고 뜻한 바 모두 이루저길 기원하겠습니다. 복 많이 받으세요~

    • 늙은도령 2015.01.01 23:45 신고

      님도 건강하십시오.
      올 한 해 좋은 결실을 맺어 파워블로거도 되시고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2015.01.02 05:45

    비밀댓글입니다

    • 늙은도령 2015.01.04 01:02 신고

      제가 차단으로 돌리지 않았는데 이상하네요.
      티스토리에 문의해서 이유를 알아볼게요.
      차단 목록을 살펴봐도 없어요.
      티스토리에 무슨 착오가 있는 것 같습니다.
      확인한 후에 알려드릴게요.

      그리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걸그룹은 제 조카들 때문에 알게 됐습니다.
      조카와 대화를 하려면 필수라서요^^


      님, 아래는 다음의 답변입니다.
      참조하시면 문제가 해결될 것 같습니다.


      만약, 필터링 목록에 추가된 상태가 아님에도 계속해서 차단되는 경우에는 해당 사용자에게 아래 사항을 전달해 주시어 직접 ☞ Daum 티스토리 문의하기로 문의하실 수 있도록 도움을 부탁드립니다.

      ▶ 자세한 증상 확인을 위해 필요한 정보
      - 사용하시는 운영체제 (예: 윈도 XP, 윈도 Vista 등)
      - 사용하시는 브라우저 버전 (예: 인터넷 익스플로러 7.0 등)
      - 사용하시는 PC의 IP 주소
      - 필명이 차단되는 블로그 주소
      - 등록을 시도하신 댓글/방명록 내용

  4. 공수래공수거 2015.01.02 08:54 신고

    X레기 방송 퇴출되어야 합니다
    종편이라고는 하나 하루 종일 종북몰이 야당비판만
    하는 X레기 방송 저도 안 볼수 있기를 소원합니다

    • 늙은도령 2015.01.03 17:52 신고

      영남지역에서 TV조선을 많이 보는 것이 문제입니다.
      그들이 음식점 등을 파고들어 세를 넓히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고3일베 폭발물 테러라 만들고, 온갖 불법을 저지르고 있습니다.
      모두 다 사법처리를 받아도 모자랄 판입니다.

  5. 박창식 2015.01.02 10:00

    님의 글을 읽으며,요즘 얘들 표현대로 하면 웃프다였네요.
    아예 보지도 않지만,식당이나 헬스가면 종편 쓰레기 보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습니다.
    절망하지 말고 2015년에도 우리의 길을 걷다 보면
    그 소원도 이루어 지리라 믿어 봅니다.

    • 늙은도령 2015.01.03 17:53 신고

      원래 사람들은 선정적인 방송에 재미를 느끼지 마련인데 TV조선이 그런 짓거리를 하니 사람들이 시청을 하는 것이지요.
      뒷거래가 없다는 보장도 없고요.
      악마의 방송입니다.
      없어져야 할 쓰레기 집합소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