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에서 무서울 정도로 득세하고 있는 표퓰리스트 정치인의 공통점은 자신의 잘못은 '뭐, 어때서?'하며 아무것도 아닌 채 넘어가면서도 거짓말과 가짜뉴스를 동원해서라도 상대의 잘못은 집요하고 노골적으로 물고늘어진다. 위기에 처할수록 이런 흡혈귀적 본성은 더욱 악랄하고 광적으로 펼쳐진다. 궁지에 몰린 이재명이 '문준용 취업문제'를 들고나온 것도 이런 일환이며, 싸움의 범위를 문프에게까지 넓힘으로써 나를 건드리면 이보다 더한 짓도 하겠다는 정치적 협박에 다름아니다. 

 

 

 

 

헌데 이런 이재명의 도발은 문재인 대통령을 전혀 이해하지 못한 치명적인 자충수로 그를 감싸고 돌던 이해찬 대표의 입지마저 축소시켰다. 문프는 이런 저열한 도발에 응할 정도로 낮은 인격의 소유자가 아니다. 대신 문준용을 거론한 이재명의 비열함은 3,245명의 고발인단은 고사하고 문프 지지자 전체를 분노하게 만들었다. 친노와 친문으로 회자되는ㅡ범주화할 필요는 없지만ㅡ의원과 당직자의 분노도 자극했다. 민주당 내 이재명 지지자들의 입지에도 치명적인 타격을 입혔다. 

 

 

이재명이 문준용씨의 취업문제를 들고나온 것은 문재인 지지율 하락의 핵심에 자리하고 있는 20대와 40대를 겨냥한 정치공작의 일환이기도 하다. 그들은 문재인 대통령에 실망한 사람들이라 지지 철회의 이유가 많아지는 것을 마다할 이유가 없다. 문프에게 무엇을 기대했고, 그것의 실현가능성이 얼마였는지 알 수 없지만, 기대가 무너지면 지지 철회는 분노와 공격으로 변환되기 일쑤인데, 이재명이 이를 노린 것이다.

 

 

미미한 숫자로 줄어든 기존의 지지층으로써는 검경의 수사를 돌파할 수 없는 상황이라 자신의 편을 한 명이라도 늘리는 것이 이재명에게는 유리하다. 정치를 이런 숫자 싸움으로 바라보는, 그래서 선동과 거짓말도 주저하지 않는 이재명의 반민주적이고 조폭적인 행태는 민주당은 물론 문재인 정부의 적을 늘리는 공작이어서 이해찬 대표라도 감싸고돌 수 없게 만든다. 그의 바람처럼, 민주당 장기집권이 가능하려면 문재인 정부의 성공은 필수인데 이재명은 이것이 불가능하도록 만들고 있기 때문이다.

 

 

이재명을 고발한 3,245명으로 대표되는 문파는 이재명의 이런 본성을 정확히 꿰뚫은 사람들이었으며, 거의 대부분 문프를 배출하고 지원하고 있는 민주당 지지자다. 문파 역시 이해찬 대표만큼 민주당의 장기집권을 바란다. 필자의 경우에는 그런 내용의 글을 몇 편이나 썼다. 문파 모두는 바란다,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민주당의 장기집권을. 그리하여 국민 모두가 신자유주의 30년의 착취와 악몽에서 벗어나 '하루하루가 신명나는' 사람이 먼저인 사람사는 세상에서 행복하기를.  

 

 

이해찬 대표의 입장에서,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과 민주당의 지지율이 떨어지는 상황에서 이재명을 탈당이나 제명시키는 것이 정치적으로 얼마나 큰 후폭풍을 몰고올지에 대해 면밀하게 검토하고 대처하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일이다. 지금 재판을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지사와 비교할 때 공정하지 못한 처사라는 역공이 들어올 수 있기 때문에 더욱 골치 아플 것이다. 반대를 위한 반대만 일삼는 자한당과 조중동, 유튜브에 자리잡은 수많은 꼴통들이 이재명 탈당이나 제명의 순간을 학수고대하고 있음도 고민을 더하게 만들 것이다. 

 

 

이재명은 절대 제 발로 민주당을 벗어나지 않을 것이니 더욱 환장할 노릇이리라. 그렇다고 김경수 경남지사와 동시에 탈당시킬 수도 없는 노릇이니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할 외통수에 몰렸음도 모르는 바는 아니다. 이재명이 그런 놈인줄 몰랐다는, 아니 알았으면서도 그 정도의 권모술수는 마키아벨리도 인정한 정치기술이어서 별로 문제될 것 없다고 생각하는 구태에 갇혀있었을 수도 있다. 이재명의 교활함을 고려할 때, 결단을 내리기에는 너무 많은 부분이 얽혀있을 수도 있다.  

 

 

그러나 늦춰진 정의는 정의가 아니다. 문파와 민주당 지지자 대부분은 직·간접적으로 촛불혁명에 참가한 깨어있는 시민이며, 민주주의를 지킬 최후의 보루로써 조직된 힘이다. 우리는 노통을 지키지 못한 회한을 아직도 가지고 있으며, 이재명을 비판해도 지지는 거두지 않을 것이며,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서라면, 그리하여 정권재창출을 위해서는 무슨 일이라도 마다하지 않을 것이다. 이해찬 대표는 믿어야 한다, 문프의 능력과 깨어있는 시민의 힘을! 

 

 

암은 빨리 제거할수록 완치확률이 매우 높아진다. 이재명이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에 더 많은 암세포를 퍼뜨리기 전에 화학치료나 제거수술에 들어가야 한다. 이재명의 입에서 문준용 취업문제까지 나왔다. 이해찬 대표의 결단이 더 이상 늦추지면 안 되는 절대적 이유다. 수많은 트윗과 댓글에서 봤듯이, 이재명은 결국 문재인 대통령까지 물고늘어질 것인데 검찰 기소와 재판까지 지켜본다면 모든 책임은 이해찬 대표가 져야 한다.

 

 

깨끗해지려면 내 손에 피를 묻혀야 하는 법이다. 그것이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민주당의 정권재창출을 이루어내야 할 이해찬 대표가 해야 할 일이자 의무며 정치적 책임이다. 이제명을 제명하라!……………………………그리고 필자가 집필에 집중할 수 있도록 언능 하루라도 빨리 순식간에 일사천리로 과유불급하게‥ 과유불급? 어, 이건 아닌데? 아무튼 당장 제명하라!!^^;;;

 

 

                                                                                                                                                 사진 출처 : 구글이미지

 

  1. 좋은글 2018.11.27 15:41

    늙은 도령님이 유머감각까지 겸비했을줄이야

    • 늙은도령 2018.11.27 16:49 신고

      젊은 시절에는 제법 했지요.
      이젠 다 잃어버렸지만....즐겁게 살려고 노력합니다.

  2. 카사바 2018.11.28 18:37

    ㅎㅎ잘 읽고 갑니다
    아무튼 당장 제명하라!!^^;;;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