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들은 더 이상 국민의 혈세로 돌아가는 국가의 공권력이 아니다. 이들은 정치적 정통성과 민주적 정당성을 상실한 폭군 박근혜를 지키기 위해 경찰의 살인진압에 목숨을 잃은 백남기씨를 부관참시해서라도 사인을 바꾸고 말겠다는 

광적인 폭력집단이다. 법원이 영장기각 사유에서 분명히 밝혔음에도 민정수석 우병우와 한통속인 청와대 비서관 출신 전현진 경찰수뇌부는 (외압을 받은 것이 분명해 보이는) 서울대병원의 '병사'라는 사망진단서를 공식화함으로써 박근혜를 지키고 국민을 버리겠다는 것을 분명히했다. 





폭력집단의 수장이었던 강신명이 야당 단독으로 진행된 '백남기 청문회'에서, 대법원과 헌재가 위헌이라고 판결한 차벽을 설치해 헌법상의 권리인 표현의 자유를 가로막았고, 초법적 권한을 사용해 합법적으로 진행될 미래의 집회를 불법·폭력집회로 규정함으로써 살인적인 폭력진압을 할 수 있도록 만만의 준비를 갖춘 후, 폭력을 유발해 비무장의 백남기씨에게 직사 물대포를 발사해 사경에 이르게 한 것이 '청와대로 가자'라는 구호 때문이었다고 말했던 것을 이제야 알 것 같다. 



박근혜만 지키면 정권을 재창출할 수 있는 방법을 확보한 것인지, 우병우의 수족인 정치검찰의 지휘를 받아 음주 경찰총장 이철성과 전 경찰청장 강신명, 전 서울시경찰청장 구은수가 보여주고 있는 폭력적 광기는 노무현의 부관참시를 연상시키는 백남기씨 부검영장 재청구로 국민을 분노를 폭발 직전으로 몰고가고 있다. 경찰의 존재 이유를 국민의 안녕을 지키는 것에서 폭군의 안위를 보호하는 것으로 격하시킨 이들의 광기에 대한민국은 무법천지로 빠져들기 직전이다.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고 백남기씨의 사인을 바꾸고 말겠다는 이들의 초법적인 시도는 국민으로 하여금 박근혜의 독재와 불통에 복종하던지, 아니면 폭동이라도 일으켜 계엄령을 발동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달라는 것인지 구별하기 힘들 정도다. 그림자 대통령 최순실을 전면으로 부상시킨 미리재단과 K스포츠재단 문제마저 불거진 상태에서 이런 방식이 아니면 정권을 유지할 수 없다는 판단에 따른 것인지, 히틀러의 친위대를 능가하는 이들의 파시즘적 폭력은 대한민국을 폭력의 심연으로 몰고가고 있다. 



이들에게는 더 이상 국민이란 존재하지 않는다. 주군의 통치를 가로막는 자들은 공인된 폭력을 동원해서라도 제거하겠다는 이들의 폭력적 광기는, 툭하면 불바다를 떠들어대는 북한의 광기와 하나도 다를 것이 없다.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서울대병원 의사의 사인을 공적으로 만들겠다는 이들의 초법적 행태는 대한민국의 시계를 박정희 유신독재의 말년으로 되돌려놓은 채, 국민에게 무조건적인 항복과 복종을 강요하고 있다. 





대한민국이 박정희의 것이 아니었듯이 박근혜의 것도 아님에도 우병우 라인에 올라탄 이들의 집요한 부검영장 재청구는 모든 국민을 분노와 고통 속에 빠져들게 만들지라도 주군과 자신들의 이익만 챙기면 그만이라는 탐욕과 사악함의 끝을 보여준다. 진심어린 사과 한마디를 요구했던 유족의 요구마저 들어줄 수 없었던 이들은 인간으로서의 기본적인 양심과 상식도 갖지 못한 악마적 행태를 통해 공직으로서의 경찰의 역사를 치욕으로 물들이고 있다. 



막부시대의 사무라이와 일제강점기의 일본 경찰을 연상시키는 이들의 막장행태는 박근혜 한 명을 지키기 위해 모든 국민을 버릴 수 있다는 것이 현재의 경찰이며 공권력이라는 것을 증명함으로써 대한민국을 박정희의 유신독재를 넘어 히틀러의 나치시대로 회귀시켰다. 이들에게는 수없이 많은 증거와 증언, 영상들도 아무런 효력이 없다. 오로지 박근혜와 자신들만 살기 위해 서울대병원 의사가 작성한 '병사'라는 사인만이 효력을 지닐 뿐이다.



이들에게 국민이란 주군의 폭정을 감내하고 복종하는 자들만을 말한다. 주군의 통치를 반대하면 얼마든지 폭력적으로 진압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죽일 수 있는 소모품에 불과하다. 이들의 행태를 보고 있자면 박정희의 독재를 위해서라면 국민 300만명도 얼마든지 쓸어버릴 수 있다고 말한 차지철의 부활을 보는 듯하다. 청와대에 거대한 진지를 파놓은 채 국민의 목숨을 담보로 폭정을 이어가겠다는 이들의 폭력 앞에 국민은 사지로 내몰리고 있다.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죽었다. 박근혜 일당의 광기어린 권력욕에 처참하게 무너졌다. 자유가 아니면 죽음을 달라는 것도 아닌데, 그저 진심어린 사과를 요구했을 뿐인데, 국민 전체를 적으로 돌리는 저들의 행태에 이제 거리로 나서려 한다. 죽음으로 저항하리라. 대한민국의 주인은 박근혜와 최순실, 우병우 일당이 아님을 보여주고 증명하리라. 우리가 가는 길을 사적폭력으로 전락한 야만공권력이 가로막는다면 그들을 대한민국의 적으로 간주해 돌파해낼 것이다. 





이 나라의 주인으로써 죽음과 미래세대 앞에 비겁하지 않기 위해 거리로 나서려 한다. 우리가 이르러야 할 곳이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이라면 그리로 갈 것이며, 최후의 목표가 폭군의 청와대라면 그리로 갈 것이다. 국민을 죽여서라도 자신만 살면 그만이라는 저들의 행태는 대한민국을 민주공화국이 아닌 김정은 치하의 북한으로 만드는 것과 다를 것이 없어 어떤 이유로도 받아들일 수 있는 수준을 넘어섰다. 



나 자신에 부끄럽지 않고 역사의 죄인으로 남지 않기 위해 싸우려 한다. 구차한 목숨을 내놓고 터질듯한 분노와 순정한 살기로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갈 것이다. 비록 절뚝거리는 내 걸음이 티끌만큼의 천지를 뒤흔들 수 없어도 인성을 상실한 폭군과 그 일당의 귀에는 천둥벼락처럼 울릴 수 있도록 한 걸음 한 걸음을 내딛을 것이다. 나를 막지 못하면 너희가 쓰러질 것이요, 내가 죽지 않는다면 너희가 죽을 것이다. 



내가, 우리 모두가 백남기다! 백남기를 쓰러뜨린 바로 그 야만적 권력의 힘으로 백남기씨의 사인을 바꿀 수 없다고 믿기 때문에, 그런 폭력적 살인행위를 또다시 받아들일 수 없기 때문에 내가, 우리 모두가 백남기다!      



                                                                                                    사진 출처 : 구글이미지






  1. 왜누리안티 2016.09.27 21:01

    이러니 히틀러 시대의 게슈타포, 차우셰스쿠 시대의 세쿠리타트와 뭐가 다른지...
    글을 전체적으로 훑어보니 정말이지 게임 울펜슈타인: 더 뉴 오더의 나치 독일을 보는듯합니다.
    이대로 가다가는 국민 없는 나라+제2의 일제강점기+한국판 나치 독일+역사 디스토피아+침묵의 카르텔 시대가 도래하는 건 물론이요 울펜슈타인: 더 뉴 오더의 세계관이 대한민국에서 현실화되는 건 아닐런지 심히 염려됩니다.
    저는 요즘 "울펜슈타인: 더 뉴 오더에서 대한민국의 향후 전망을 찾다" 프로젝트를 개정판, 증강판을 포함해 하나하나 페북에 기록하고 있습니다.
    좀 있다가 "향후 대한민국 정치경찰의 모습"을 바칠까 합니다.

    • 늙은도령 2016.09.28 00:02 신고

      기대하겠습니다.
      슬픔으로....
      아쉬움으로....

    • 늙은도령 2016.09.28 00:30 신고

      잘봤습니다.
      암울한 디스토피아, 제2의 일제강점기...

    • 왜누리안티 2016.09.28 00:42

      개정판들도 보셨는지요?

    • 늙은도령 2016.09.28 00:52 신고

      네, 봤습니다.
      현실적으로는 불가능하지만 내년 대선에서 승리한 장기독재에 들어서면 가능할 수도 있겠지요.
      전두환 때의 경찰조직이 약간은 닮았었으니.....

    • 왜누리안티 2016.09.28 01:00

      그렇습니다. 만에 하나 내년 대선에 여당이나 반기문이 이기면 이 나라는 끝장입니다!

  2. EMC 2016.09.28 05:05

    안녕하세요 선생님.

    일단 토론토와 오타와에 있는 한인 단체들과 한국계 정치인들에게 참여를 요구하는 메일을 보냈습니다.
    다행이 뜻이 같이하는 분을 만나 이번 주말 캐나다 제일도시인 토론토에서 세월호 희생자 추모집회가 열린다는 소식을 접했습니다.
    집회에서 뜻을 같이하는 교민분들과 만나 추후에 어떻게 행동할지 논할 예정입니다.
    이억만리 땅에서 작은 노력이나마 보탤까 합니다.
    계속 좋은 소식 가지고 찾아오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 늙은도령 2016.09.28 18:34 신고

      고맙고 고맙고 고마워.
      나도 힘낼게.
      싸우고 반드시 승리할게.
      이런 나라 더 이상 방치할 수 없으니까.

  3. 공수래공수거 2016.09.28 08:18 신고

    어제 제가 해서는 안될 음주를 했습니다
    아직도 몽롱한 상태인데 욕좀 하겠습니다
    xxx들...

  4. 참교육 2016.09.28 10:05 신고

    살인마입니다.
    유신헌법을 만들고 중앙정보부에서 온간 못된 짓을 골라가며 한 기춘대원군을 기용할 때부터 알아봤습니다.
    인간말종 쓰레기 마피아들.... 이런 것들이 모여 있는 곳이 청와대입니다. 제발 유권자들 정신차려야 합니다.
    나라가 백척간두에 섰습니다. 불신과 살임마 광대들이 설치고 있습니다,

  5. 힘냅시다. 2016.09.28 12:52 신고

    생각할수록 분통이 터집니다. 백남기씨를 죽인것도 용서못할 죄인데 병사라니!!
    증거마저 조작하는 이들은 헌법을 유린하는 대역죄인들입니다.
    박근혜를 탄핵시켜야 합니다.

  6. 놀구있너 2016.10.01 03:14

    김일성 개새끼와 그 일가는 끝까지 찾아 죽여야지요?

  7. 구름 2016.10.14 19:32

    모르시나봐요..칠푼..?2

  8. 애국자 2016.10.23 11:03

    늙어서 민주주의가 뭔지 헷갈리시나봐요?
    아님북한서 오셔가지고 사상이 투철하시남?
    모르긴해도 아마 성은 김씨일것같고 고향은 홍어고 혈액형은 abcd 일것 같은데? 그렇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