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순히 4년마다 열리는 동계올핌픽이라는 고정관념을 넘어 인류의 꿈인 평화로운 세상으로 가는 길에 동참해 볼까요?










실업팀 하나 없는 우리의 사정을 감안할 때 단일팀 선수들은 오늘의 경기로부터 그 무엇으로도 대신할 수 없는 값진 경험을 했을 것입니다. 단일팀 선수들은 평화 올림픽으로 자리매김한 평창 올림픽의 상징 같은 존재가 됐다는 사실 때문에 몸이 경직됐고 부담이 컸을 텐데, 오늘의 경기로 모든 것을 털어냈으리라 믿습니다. 이들은 실전을 치를수록 나아질 것이며, 동계올림픽 첫승으로 가는 길에 위대한 족적을 남길 것입니다. 외신의 반응도 이와 다르지 않았다는 사실은 단일팀이 지닌 역사적 의미와 험난한 과정의 가치를 높이 평가했기 때문입니다. 




                                                                                                              사진 출처 : 구글이미지

    

  1. 필명 2018.02.11 20:07 신고

    역시 자한당은 친일 기질이 강한것 같음

    • 늙은도령 2018.02.11 20:12 신고

      나라가 망하던 자신만 살면 그만이라는 놈들입니다.
      지금은 미국과 일본에 알랑방귀를 꾸지만 상황이 바뀌면 중국에 그럴 놈들입니다.

  2. 공수래공수거 2018.02.12 08:02 신고

    노벨평화상을 주어야 한다는 이야기가 맞습니다^^
    정말 감동의 투혼을 보여 주었습니다
    남북관게가 개선되면 자한당 트집잡을 일이 없어지니
    아주 발악을 하고 있네요

    • 늙은도령 2018.02.12 15:17 신고

      오늘은 그제보다 잘할 것입니다.
      선수들이 부담을 다 털어냈으리라 믿기 때문에...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