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당 운운하면서 당의 분열을 조장하는 의원들을 향해 빠른 결정을 요구하자, 이에 발끈한 권은희 의원이 팩스로 탈당계를 제출하고 안철수 신당행을 택했다고 한다. 기득권 언론들의 조직적인 '문재인 죽이기'에 강경하게 대응하고 있는 문재인 대표의 발언이 조금 지나쳤다 해도, 새누리당에 팩스로 입당한 김만복 전 국정원장을 떠올리는 권은희의 '팩스 탈당'은 최소한의 예의도 없는 교만한 행위라 하지 않을 수 없다. 





전무후무한 '팩스 탈당'은 이 정도의 비판만으로 충분할지 모르겠지만, 권은희가 탈당의 이유로 '공천 준 사람을 따라가는 게 대의'라고 말했다면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반민주적 발언이어서 비판의 강도를 최대한으로 높일 수밖에 없다. 야쿠자들이나 할 법한 권은희의 발언은 계파 패권주의의 전형을 보여주는 것으로, 그녀를 국회로 보내준 유권자들을 계파주의의 하수인 정도로 취급하는 천박한 인식의 단면과 정치철학의 부재를 보여준다. 



필립 짐바르도가 《루시퍼 이펙트》에서 내부고발자를 '진정한 영웅'이라고 칭송한 이유는, 정의와 공익을 위한 내부고발이란 행위에 따르는 고통의 크기가 상상을 초월하기 때문이다. 내부고발자는 각종 회유와 불이익, 테러 및 살인 협박, 가족과 친지에게 가해지는 불이익과 협박까지 감내해야 한다. 이런 면에서 권은희는 진정한 영웅이라 할 수 있지만, 그것은 국회의원이 아닌 내부고발자로서의 권은희에게만 유효할 뿐이다. 





안철수가 탈당과 신당 창당의 이유로 내세운 것 중에서 가장 비중이 큰 것이 계파 패권주의였기에 '팩스 탈당'의 권은희가 모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했다는 탈당의 변은 지독한 이율배반에 해당한다. 새누리당의 특기인 '남이 하면 불륜, 내가 하면 로맨스'를 연상시키는 권은희의 발언은 안철수 신당의 문제점이 정치철학의 부재를 넘어 유권자를 어떻게 생각하는지에 대한 인식의 왜곡을 적나라하게 드러낸다.    



JTBC 보도부문의 단골 출연자인 박지원이 뉴스룸에 나와 밝힌 것처럼 비주류 탈당파들의 안철수 신당행은 공천권에 있음을 권은희의 발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필자는 예전에 권은희가 정치에 참여하는 것을 뒤로 미루고, 수도권에서 출마해 여성정치인으로 대성하기를 바랐다. 이제는 그때의 응원과 기대를 접어야 할 듯하다. 일본을 가장 잘 파악한 책으로 유명한 《국화와 칼》을 보면 '의리'를 '대의'로 떠받는 것이 사무라이의 전형으로 비판했는데, 권은희의 탈당의 변이 바로 그러하다. 



안철수와 김한길.. 참으로 많은 사람들을 망쳐놓는 대통령병 환자와 약 공급자!! 



  

                                                                                                    사진 출처 : 구글이미지      




                                               


  1. 술맛을 알아? 2015.12.29 01:24

    안신당으로 가건 천신당으로 가건 본인 뜻이니 열씨미 보스따라 댕기라고 하지요 머~~~
    어차피 권력의 노예가 되는게 소원이라면. . . . .
    저항의 불씨는 여전히 불타오르고 있으며, 세뇌되어 헤메던 민초들도 서서히 깨어나고 있읍니다. 노통님 말씀대로 깨어난 시민들이 날줄과 씨줄로 단단히 엮여져 거듭나는날 저런류의 정치인들은 더이상 설자리가 없어질 것입니다.
    게임 끝나는 겁니다.
    오로지 그날을 위해서 전진 또 전진합시다.

    • 늙은도령 2015.12.29 03:18 신고

      분위기는 분명 좋아지고 있습니다.
      문제는 안철수의 대권욕입니다.
      아직도 안철수에게 희망을 두고 있는 사람이 많은데 그들의 대부분은 야권 성향에서 무당층으로 바꾼 분들입니다.
      이들이 총선의 투표율을 높이면 새누리당이 어부지리를 누립니다.
      안철수 신당의 실패에 최선을 다해야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2. 耽讀 2015.12.29 08:46 신고

    어처구니가 없어 화가 나는 것이 아니라 웃음이 다 나옵니다.
    천정배는 안철수와 김한길이 권은희를 전략공천한 것을 문재인 준 것으로 착각하는 모양입니다. 권은희 때문에 광주에서 물먹었다는 것은 누구나 압니다. 그런데 문재인 비난합니다. 자신 공천 자리 차지한 권은희에게 애걸까지 합니다. 호남팔이도 정도껏해야 합니다.
    하지만 위에서 말씀하신 것처럼 분위기는 조금씩 나아지고 있습니다. 표창원 영입은 신의 한수였습니다. 문 대표도 자신감을 찾고 당당함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지지자들도 결집을 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안당 지지율이 더민주당이 아니라 무당층입니다. 물론 더민주당 실망층일 수 있지만 잘 보면 새누리 왼쪽 지지 흡수가 더 많습니다. 더 중요한 것은 무당층은 지지는 하지만 투표장에 안 나갈 가능성이 가장 높다는 것입니다. 더민주당이 할 일은 지지층 결집과 무당층 왼쪽을 우리 편으로 확실히 끌어당길 정책과 전략을 세워야 합니다.

    • 늙은도령 2015.12.29 20:33 신고

      네, 지금부터 반격을 해야지요.
      조중동과 종편, 보도채널들이 문재인의 인재영입을 방해하기 위해 확인된 안 된 기사를 마구 내보고 있습니다.
      그렇게 초를 치는 것이지요.
      정말 개 같은 새끼들입니다.

  3. 참교육 2015.12.29 09:17 신고

    계급적인 관점에서 보지 않으면 10중 8~9는 틀린답을 얻습니다.
    권은희는 기득권에 속했던 계급이지요. 노동자가 아닌... 사람들은 늘 환상에 빠져 뒤늦게 후회합니다.
    누가 그런 얘기를 하더군요. 재선으로 끝내야 한다고... 민주주의에서 특권계급인 국회의원이 건재 하는 한.... 국민은 노예수준 못벗어납니다.

    • 늙은도령 2015.12.29 20:35 신고

      네, 갈수록 문제가 보이네요.
      불의와 타협하지 않지만 그것은 노블레스 오블리지 정도로 생각하는 모양입니다.

  4. 바람 언덕 2015.12.29 10:21 신고

    제가 권은희를 너무 높게 봤나 봅니다.
    ㅜㅜ

  5. 하늘이 2015.12.29 10:52

    권은희는 정치를 하지 말았어야합니댜아니면20대 총선에 나왔어야하는데 너무빨리 불려 나와서 이용당하고 있는 느낌이 들구요ᆞ김한길,안철수 지금 하는짓을 보면 참 어이가 없습니다 ᆞ

    • 늙은도령 2015.12.29 20:37 신고

      네, 그런 것 같습니다.
      참 답답하네요.
      스스로 자신의 가치를 버리고 있으니.....

  6. 민주청년 2015.12.29 13:13 신고

    한마디로 말하면 "실망"

  7. base 2015.12.30 13:09

    도덕적으로 괜찮은 사람인 듯 한데 민주주의를 잘 모르는 사람 같아요. 그러니 김한길에 실컷 이용 당하고 민주주의와 역사 의식이 거의 없는 안철수를 따라가는 거죠. 한편으론 다행입니다. 본인 스스로가 정리해줘서...

    • 늙은도령 2015.12.30 18:18 신고

      안타까워요.
      이런 식으로 가면 내부고발이라는 위대한 행위마저 변색될 수 있어서...

  8. 이광춘 2016.01.11 19:28

    택도 없다. 앞으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