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다살다 이런 재판은 처음입니다. 정경심 교수와 조국 전 장관 재판에서 윤석렬의 정치검찰이 내놓은 모든 증거들이 기각되고 있습니다. 사모펀드는 무죄로 나왔고, 권력형 범죄는 없었다고 판결났지만 이에 대한 보도 찾기는 모래사장에서 바늘 찾기보다 힘들 정도입니다.

 

최근에는 온 나라를 들끓게 만들었고, 이땅의 청년들이 공정, 공정, 공정을 외치게 만들었던 표창장 위조도 불가능하다는 것이 드러났습니다. 정치검찰이 내놓은 마지막 남은 증거라고는 PC사용기록이지만 그것으로 사용자를 특정할 수 없다는 점에서 증거 능력이 없다고 봐야 합니다. 

 

결국 지금까지 윤석렬의 정치검찰이 내놓은 모든 증거 중 조국과 정경심의 유죄를 입증할 수 있는 직접증거는 단 하나도 없었습니다. 아연실색해 한마디 말도 하기 힘듭니다. 정말로 기절초풍할 노릇입니다. 정치검찰이 제출한 모든 증거는 조작과 날조의 결과라는 뜻입니다. 명백한 범죄행위입니다.

 

윤석렬의 정치검찰은 조폭집단에 다름아니없습니다. 공수처의 출범이 하루라도 빨리 이루어져야 할 이유가 차고넘칠 만큼 많아졌습니다. 조국과 정경심에게 씌워진 범죄 의혹은 윤석렬의 정치검찰과 조중동과 KBS, SBS를 비롯한 기레기들이 창조해낸 대국민사기극이었습니다.

 

박정희 유신독재의 중앙정보부도 이렇게는 하지 않았습니다. 광화문에 모인 백 만 가까운 국민들은 정치선동을 위한 그들의 노리개였습니다. 정치검찰과 기레기들이 그들의 이익을 위해 그렇게 많은 국민들을 가지고 놀았습니다. 조선일보가 주장한 전체주의적 군중 동원의 전형입니다. 히틀러와 스탈린, 매카시가 했던 바로 그 방법 말입니다. 

 

공수처가 출범하면 수많은 검사들이 '슬기로운 감방생활'을 하게 될 것입니다. 그들에게 콩밥을 먹이는 것을 모든 역사가 정의 구현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촛불혁명은 아직 진행 중이고, 이제 반환점을 돌았습니다. 어쩌면 지금이 시작일 수도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w241mrRAgrI

 

 

 

 

 

인류 역사상 불평등과 양극화가 가장 심했던 시기는 벨에포크 시대(1880~1914)입니다. 프랑스혁명 대표들의 정치적-이데올리기적 실패 때문에 1대 99사회의 출현이 가능하게 된 것이지요. 크게 두 가지가 주범으로 지목되는데 사유재산의 신성화와 지극히 낮은 조제재정제도가 바로 그것입니다.

 

평등주의 세력의 정치적 실패는 정치경제적으로 가장 약한 청년들에게 더욱 가혹했습니다. 공교육 붕괴, 무차별적 민영화, 낮은 세율, 무한경쟁, 각자도생으로 대표되는 신소유주의 사회의 폭주 앞에서 2030세대들이 최대 희생양이 됐는데.......

 

 

https://www.youtube.com/watch?v=NH4Yd7ScaAU

 

 

조국 전 법무부장관에 대한 범죄 사실을 특정하지 못한 채 정치적 판단으로 법원에 제출한 윤석렬 검찰의 공소장과 지금까지 벌어진 조국 관련 재판들을 볼 때 조국이 무엇을 잘못했는지 도무지 알 수 없습니다. 검찰 개혁을 평생의 소명으로 여겨온 조국을 죽이지 않으면 문재인 정부의 검찰 개혁과 공수처 설치를 막을 수 없기에 세계 사법상에 치욕으로 남을 짓거리들이 벌어진 것입니다, 살처분만이 답인 기레기들과 손잡고. 

 

인국공 사태를 키워가는 자들의 뒤에 자리하고 있는 구역질 올라오는 정치적 프레임과 엘트주의적 보수주의자들이 주장하는 공정이라는 프로파간더는......  

 

 

 

https://www.youtube.com/watch?v=5AqY8_6_hto

 

 

두 대통령의 리더십 차이로 본 부동산정책과 추미애와 윤석렬의 충돌에 대해 다루었습니다. 불평등과 양극화의 원인과 해결책도 포괄적으로만 다루었습니다. 유튜브와 지식인의 문제도 다루었고, 방탄과 블랙핑크에 대한 보도량을 기준으로 한국 언론의 남성주의적 지배를 다루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fXA3z1zPuCk

 

 

전문 미술인들이 조용남 무죄에 대해 속으로 부글부글 끓고 있으면서도 침묵하는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진중권 같은 또라이나 무죄 운운하지만 절대 다수의 미술인들은 조영남의 행태를 사기라고 말합니다. 대법원 판사들의 고루한 인식과 당사자가 아닌 검찰이 기소하는 바람에 조영남의 사기극이 무죄로 결론났지만 정치경제적으로 절대적 약자인 현역 미술인들은 정반대의 판결을 내리고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인국공 사태를 보는 시각도 여러가지로 나뉩니다. 무엇보다도 Z세대로 화려하게 조명받지만 실이익은 전혀 없는 2030세대와 그들과는 전혀 다른 행성에서 살아온 5060세대 간의 차이는 하늘과 땅만큼 멀기만 합니다. 이런 차이에 대해 수많은 설명이 가능하나 불평등과 양극화를 연구하는 세계 최고의 학자들의 연구를 바탕으로 인국공 사태를 설명하고자 합니다. 많은 논란이 예상되지만...... 

 

 

https://www.youtube.com/watch?v=wXEOU6xd9RY

 

 

 

https://www.youtube.com/watch?v=eAGh62z9AAM

 

 

 

https://www.youtube.com/watch?v=arTfxWe9Dns

 

YouTube

 

www.youtube.com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