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에게 묻는다, 김종인 비대위의 미친 짓거리를 언제까지 지켜만 볼 것인지? 총선 승리라는 절대 명분을 내세운 김종인의 미친 짓거리가 총선 필패로 가는 길임을 알면서도 언제까지 변죽만 올릴 것인지? 구시대의 정치공학이 더 이상 통하지 않는 디지털시대임에도 김종인의 미친 짓거리를 언제까지 툭툭 건드리기만 할 것인지? 양정철과 진중권, 표창원의 입을 빌려서 문재인은 물론 노무현까지 죽이는 김종인의 미친 짓거리를 방관만 할 것인지? 





유시민 당신은 알고 있지 않은가, 총선 승리의 키는 주류매체의 영향력에서 자유로워진 SNS 이용자와 팟캐스트 청취자의 투표율에 있음을? 주류매체가 쏟아내는 쓰레기들을 취사선택해 유쾌·상쾌·통쾌하게 비틀어버리는 능력을 타고난 19~39세의 흥겨움만이 총선 승리의 보증수표임을 알고 있지 않은가? 잘못된 판단과 의도치 않은 실수를 인정하지 않는 김종인 비대위의 미친 짓거리가 이들의 흥겨움을 죽이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지 않은가? 



그들은 1919년 3월1일의 독립운동도, 1960년 4월19일의 민주혁명도, 1979년 10월16일의 부마항쟁도, 1980년 5월18일의 광주민주화항쟁도, 1987년 6월10일의 민주화항쟁도, 2004년 3월17일의 탄핵반대 촛불집회도 흥겨운 축제로 만들 수 있음을 알고 있지 않은가? 오직 이들만이 2016년 4월13일의 총선을 신명나는 민주주의의 축제로 만들 수 있음을 알고 있지 않은가? 



유시민과 비겁함은 어울리지 않는다. 그래서 지금의 유시민은 지금까지의 유시민이 아니다. 김종인과 문재인이 운명공동체로 이어져 있다는 양정철과 표창원의 보증에 근거해 온몸의 세포와 혈관에서 부글부글 끓고 있는 유시민 특유의 패기와 독설을 언제까지 담아두기만 할 것인가? 썰전에서의 유시민은 턱없이 부족해 끝을 모르게 움추려드는 정의당이 떠오를 뿐이고, '시민표창 양비진쌤'에서의 유시민은 한없이 억제해 '책을 읽을 수도, 글을 쓸 수도 없었던' 노무현이 떠오를 뿐이다.





유시민이 유시민답지 않으면 대체 누가 이 난국을 돌파할 수 있단 말인가? 김종인이란 사람을 믿을 수 없다는 것이 아니라, 그의 경직성이 투영된 고리타분한 정치공학을 믿을 수 없다는 것이다. 김종인의 경제민주화를 담아낸 '777플랜'으로는 '죽창 앞에서는 모두가 평등하다'는 헬조선의 청춘들은 고사하고, 2014년 4월16일의 세월호참사를 그들의 방식으로 신명나게 풀어가는 청춘들마저 설득할 수 없기 때문이다. 



친노·운동권 세대가 패권에 연연했던 적이 있었던가? 필자는 물론, 필자와 30년을 넘게 거리에서, 캠퍼스에서, 삶의 현장에서 민주주의를 외쳤던 친노·운동권 세대가 대가를 바란 적이 있었던가? 노무현과 문재인이 새누리당과 조중동처럼 패권을 추구한 적이 있었던가? 노무현의 정치적 경호실장이었고 참여정부의 승부사였던 유시민의 아니면 대체 어느 누가 19~39세의 청춘들을 신명나는 민주주의의 축제에 초대할 수 있단 말인가?



아니, 그들이 주최한 축제에 참여할 수 있단 말인가? 그때의 우리에게도 신명나는 일이었다, 민주주의를 외치고 투쟁하고 쟁취하는 것이. 하물며 흥겨움을 타고난 19~39세의 청춘들이라면 다른 무엇이 필요할 것인가?   



                                                                                                    사진 출처 : 구글이미지






  1. 양준석 2016.03.13 10:18

    나도 갠적으로 이분 좋아라 하는데 ^^

    • 늙은도령 2016.03.13 16:52 신고

      네, 유시민이 통쾌하게 상황을 정리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어줘야 합니다.

  2. 날개달자 2016.03.13 12:24

    님이 왜 이런 글을 썼는지 이해는 합니다. 유시민님도 마음이 아플 겁니다. ㅠㅠ

    • 늙은도령 2016.03.13 16:53 신고

      유시민에게 기회를 주고 비판은 제가 나눠지기 위함입니다.
      유시민은 작금의 상황을 가장 잘 정리할 수 있는 능력을 지니고 있고 팟캐스트 등을 보면 정확한 판단을 하고 있습니다.
      다만 말하지 못할 뿐입니다.
      그래서 장을 만들어줘야 합니다.
      그가 모든 것을 책임지지 않아도 되는 그런 장을.
      비판은 나눠지면 되니까요.

  3. 안동명 2016.03.13 13:17

    삐끼 짓 그만하시고
    뒤에서 그만 비아냥대시고
    정치판이 원래 그렇다 그만하시고
    전면에 나와서 죽을 각오로 싸워 주시면 안 될까요? 친노당 만들어 보시죠? 어때요?

    • 늙은도령 2016.03.13 16:56 신고

      건강이 허락하면 했습니다.
      제 글이 제가 할 수 있는 최전선입니다.
      간암이 재발하면 이것마저 못합니다.
      또한 친노당이라니요?
      저는 민주주의와 정의, 후대의 이익만 중요하게 여깁니다.
      노무현이 그것에 합당한 지도자였기 때문에 지지하는 것입니다.
      그런 지도자가 계속해서 나와야 이 나라가 진정한 행복국가로 접어들기 때문입니다.
      그것에서 노무현이 벗어났을 때는 비판도 많이 했습니다.
      문재인도, 유시민도 마찬가지입니다.

  4. Lova 2016.03.13 15:00 신고

    바닥까지 갔을때 비로소 뛰어오를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구시대의 망령에 사로잡힌 정치공작에 끝을 타개하는 힘은 바닥을 보았을때 비로소 대다수의 국민들이 문제의식을 느끼고 행동하라라 생각되기도 합니다

    • 늙은도령 2016.03.13 16:57 신고

      대단히 좋은 말씀입니다.
      하지만 시간이 너무 없으니 할 수 있는 최대한 하면서 반등의 시기를 앞당겨야 합니다.
      지금 그것을 할 수 있는 사람은 유시민 밖에 없습니다.

  5. 냥이사랑 2016.03.13 17:27

    저만 그런 느낌이 아니었군요!
    유시민의 역할에 너무 목멨던 것일까요.썰전 보면서 내내 답답...도령님이 말하고자함이 무엇인지 압니다.건강 조심 하세요!

    • 늙은도령 2016.03.13 21:44 신고

      네, 건강 조심하겠습니다.
      유시민이 말해줘야 문재인도 삽니다.
      김종인의 방식은 정말 잘못됐고 어리석기만 합니다.

  6. 오도일관지 2016.03.13 17:44 신고

    春은 오지 않고 冬, 冬, 冬 이네요.
    건강 조심하세요..

  7. 공수래공수거 2016.03.14 09:12 신고

    그나마 JTBC이긴 하지만 방송에서 그의 모습과 말을 들을수
    있어 그나마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 늙은도령 2016.03.14 15:18 신고

      JTBC가 가장 문제입니다.
      이들이 너무나 많은 것을 망치고 있습니다.

  8. 김갑수 2016.03.14 14:20

    김종인을 욕하고 끌어내리려는 것은, 문재인에게 똑같이 하고 있음과 동일하지 않을까요?
    문재인을 믿으면 김종인을 믿어야 하지 않을까! 저도 복잡한 심사를 감출 수가 없네요~ ㅠㅠ

    • 늙은도령 2016.03.14 15:20 신고

      그것 때문에 야당이 필패로 가고 있습니다.
      문재인과 김종인을 따로 떼어놓고 생각해보면 답이 보입니다.
      지금 김종인은 문재인 체제의 모든 것을 허물고 있습니다.
      그는 패망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그의 참모들이 너무나 수준이 떨어집니다.
      박영선, 이철희는 유시민과 양정철에 비교하면 너무 실력이 떨어집니다.
      이들의 머리로는 최악의 패착만 나올 뿐입니다.

  9. 아!세상아 2016.03.14 15:52

    얼마전 JTBC 뉴스-토론에서 그의 멘트가 기억납니다. "...대한민국을 어떻게 바꿀건지 말하라..." 아직까지 어느 정당도 어떤 인물도 말을 하지 않는군요. 아무도 말하지않고 할 말도 없다면 누가 당선된들 무슨 소용이 있을지요? 건강 잘 챙깁시다.

  10. 팝콘 2016.03.15 16:16

    Sns 많이 오염되어있지 않은가요?

  11. 어이없내 2016.03.18 11:01

    어이없내요.. 그렇게 뒤통수 맞고, 욕쳐먹었는데.. 다시 또 나서라구요???

    나서라고 부축이기만 하지.. 누가 같이 싸워준단 말입니까???

    2-30대 들이 투표를 한다구요?? SNS하는 인간들이 투표를 한다구요?? 집에서 컴터만 만지고 있겠죠..

    정치계에서 발 내려놓으신, 유시민교수님을 이제는 좀 내버려 둡시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