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판도라>를 보니 이재명의 승리가 결정된 듯합니다. 개표기를 조작이라도 해놓았는지 남경필에게 명분 있는 패배나 신경 쓰라며 이재명 검증을 원천봉쇄해버렸습니다. 김어준의 부탁으로 다스뵈이다에 합류한 정청래와 연예인 병에 걸린 정두언, 구좌파의 대표적 인물인 김민웅까지 이재명을 쉴드치며 남경필을 비난하는 모양새가 이재명 경기지사 추대위원회를 보는 듯했습니다, 삼성전자그룹에서 명령이라도 하달받은 듯이. 

 

 



이들은 후보를 교체해달라는 남경필의 요구ㅡ정치공학적으로는 말도 안 되는 요구ㅡ를 최악의 네거티브이자 마타도어라고 비난하면서도 그것을 누구보다도 잘 아는 남경필이 왜 그런 말도 안 되는 요구를 하는지에 대해서는 일체의 언급도 하지 않았습니다. 이들은 민주당 경기지사 후보에게 도덕이나 정의, 상식, 양심, 배려, 관용 같은 인간의 조건을 적용하는 것이 반칙이나 범죄인양 남경필을 조리돌렸습니다.

 

 

정청래와 정두언, 김민웅은 이런 식으로 이재명과의 TV토론을 앞두고 있는 남경필에게 욕설파일과 혜경궁 김씨의 정체, 각종 막말과 장애인 비하 등처럼 이재명의 실체를 파악할 수 있는 질문들을 던지지도 못하게 만들었습니다. 이들의 일치된 주장이 옳다면, 패배가 이미 확정된 남경필은 이재명과 TV토론을 할 필요도 없습니다. 남경필이 할 수 있는 최선은 당장이라도 후보를 사퇴하고 이재명 추대식을 앞당겨주는 것뿐입니다.

 


이들에게 이재명이란 존재는 검증조차 허락되지 않는 성역의 인물입니다. 그까짓 욕설이 뭐 대수며, 혜경궁 김씨가 이재명의 부인이라도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는 모양입니다. 일일이 열거할 수 없는 거짓말과 말바꾸기도, 시민을 상대로 한 고소고발의 남발도, 측근들의 연이은 구속도, 어머니의 복수를 위해 형을 죽음에 이르게 한 것도 사소한 것에 불과한 모양입니다. 이재명은 언제나 진실만 말하고 그의 비판자들은 언제나 거짓말만 한다고 생각하는 모양입니다.  

 

 



어째서 기득권에 안착한 놈들은 유독 이재명에게만 관대한지 알 수 없습니다. 그가 자행하고 저지른 패륜적이고 반사회적인 짓거리마저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는지 알 수 없습니다. 지금까지 제대로 된 검증은 한 번도 받지 않은 이재명에게는 무한대의 면죄부가 발행돼 있는지 알 수 없습니다. 노통과 문프에게는 그렇게도 가혹하고 집요했던 자들이 이재명 앞에서는 꼬리를 내리고 무장해제를 반복하는지 알 수 없습니다.

 

 

이재명 뒤에는 누가 있기에, 좌우를 막론하고 모든 기득권이 이재명을 감싸고 도는 행태에 필자의 전투력이 무한대로 상승합니다. 이재명의 승리가 100%라고 해도 그의 실체를 밝히는 작업을 멈출 수 없음은 기득권들의 일치단결을 그냥 넘길 수 없기 때문입니다. 경기지사가 되면 서울과 싸우겠다며 새로운 지역감정을 조장하는 이재명을 경기지사는커녕 인간으로써도 받아들일 수 없는데, 기득권의 논리를 따르라는 저들의 담합을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

 


이명박근혜 9년도 버텨냈는데 이재명 4년쯤이야 버티지 못할 이유도 없습니다. 노통과 문프에게는 추호도 허락되지 않았던 것들이 왜 이재명에게는 한없이 허락되는지 하나하나 밝혀나가며 4년을 즐겁고 유쾌하게 보내지 못할 이유도 없습니다. 오늘의 <판도라>를 보니 전투력이 만땅으로 채워집니다. 늦춰진 정의는 정의가 아니라 했으니 극렬 문파가 되지 못할 이유도 없고요.진실에 이르는 길이 쉽다면 아예 시작도 하지 않았습니다. 


                                                                                                              사진 출처 : 구글이미지


  1. 2018.05.29 02:49

    비밀댓글입니다

    • 늙은도령 2018.05.29 03:14 신고

      남경필이 경기지사가 되도 우리의 삶은 달라지지 않습니다.
      그는 이재명처럼 돈에 연연하지 않을 만큼 부자여서 이념을 넘은 정책을 펼쳤습니다.
      저도 님처럼 자유당 놈들을 모조리 싫어하지만 그중에서 몇몇은 예외로 대합니다.
      남경필은 그중에 한 명이고요.
      저는 요즘 들어 경제적으로는 진보정책이 필요하지만 정치적으로는 보수의 가치도 상당수 수용할 때가 됐음을 깨닫고 있습니다.
      노통 때는 잘 안됐는데 문프를 보며 이념이란 굴레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남북한의 평화체제가 구축되면 독일식 복지국가와 산업강국을 병행할 수 있습니다.
      문프 같은 지도자가 두 번 정도만 이어지면 불평등과 양극화도 많이 해소될 것이고요.
      이재명과는 계속해서 싸울 것입니다.
      이명박근혜와도 싸웠는데 이재명 쯤이야 깜도 안됩니다.

      남경필 찍어도 됩니다.
      아무런 문제 없습니다.
      이재명 쉴드치기가 강해지면 저도 남경필 찍자는 글을 쓸 것입니다.

  2. 필명 2018.05.29 05:47

    문제는 지금 경기도 민주당 지지율이 66.5% 나 된다는게 문제(?)죠...

    문통보고 민주당 지지하고 덩달아 민주당 후보를 지지하고 있는 형국이니 사실을 볼려고도 믿을려고도 하지않고 있고, 오히려 이재명 지지자들인지 매크로인지가 이재명 기사에는 미친듯 달려들어 쉴드를 치고 있으니...

    거기다가 민주당 인간들 모두가 저렇게 방송이나 팟캐에서 짠듯이 쉴드를 쳐주고 있으니 환장할 노릇이죠.

    소리치고 있는 우리만 ♩♬♪♫...극문 되고 있는거죠..극문이라는 단어가 꼴통과 동일어로 회자되고 있으니 답답할 노릇입니다.

    지금 분위기 그대로라면 차기 대통령도 따놓은 당산같아 보입니다.

    하지만,진실은 언젠가는 승리한다는 믿음을 가지고 정계은퇴하는 그날까지 이재명과 싸울겁니다.

    • 늙은도령 2018.05.29 07:08 신고

      네, 이재명에게 최대의 상처를 주면 됩니다.
      지지율도 하락하고 있어서 실제는 더 떨어졌을 것입니다.
      끝까지 노력하면 기적이 일어날 수도 있습니다.

  3. 뉴페이스 2018.05.29 10:36

    남경필이 제2의 이명박이 될 가능성은 없을까요? 물론 이재명이 제2의 정동영이 될 가능성도 높지만...
    결국 확률 싸움 같습니다.

    • 늙은도령 2018.05.29 21:59 신고

      이명박은 누구도 따라할 수 없습니다.
      현대건설에서 회장까지 올라간 놈입니다, 이명박은.

  4. 2018.05.29 11:11

    비밀댓글입니다

    • 늙은도령 2018.05.29 22:02 신고

      정계 개편이 일어날 것인데, 지켜볼 필요가 있습니다.
      지선과 보선 결과에 따라 여러 가지 시나리오가 가능할 것입니다.
      좋은 정치인이라면 사람들이 찬성하겠지요.
      이재명을 막는 것이 급해 정신 없네요.

+ Recent posts